대전협 공지

[보도자료] 전공의들, “환자와 전공의 안전을 위해 힘 모으겠다”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전공의들, “환자와 전공의 안전을 위해 힘 모으겠다

 

대전협, 414일 임시 대의원 총회 및 전체 전공의 회의 개최

환자 생명과 전공의 안전이 모두 위협받는 의료현실 개선 위해 결의

 

 



전공의들이 환자 생명과 전공의 안전이 모두 위협받는 의료 현실을 개선하기 위해 앞장설 것을 결의했다.

     

대한전공의협의회(회장 안치현, 이하 대전협)가 이대목동병원 신생아 사망사건 의료진 송치 관련 대응의 건을 부의안건으로 지난 14일 오후 임시 대의원 총회 및 전체 전공의 회의를 개최했다.

    

이날 대의원총회는 서울시의사회 회관 5층 강당에서 이뤄졌으며, 전체 대의원 185명 중 위임장을 포함, 105명 참석으로 성원됐다.

 

안치현 회장은 이대목동 사태에 대한 경찰수사에서 피의자 전공의는 처방시 정확한 투약 시점 미기입투입 펌프 종류 미숙지, 실제로 행할 수도 없고, 환자안전과도 관련성이 떨어지는 부분에 대해 혐의를 받고 있다얼마 전 브리핑을 통해 경찰은 보건복지부에서 직접 입회가 필요하지 않다고 명시하였음을 알면서도 바로 옆에서 근무하였는데도 이를 관리 감독하지 않았다고 비난하고, 펌프의 종류를 몰랐다며 마치 이 전공의가 투약 경로도 모르는 무책임하고 무지한 의사인 것처럼 호도하고 있다고 성토했다.

 

이어 그는 우리나라의 전공의들은 근무현장에서 환자 안전이 정말로 위협받는 경우를 매일 경험한다. 그러나 이는 피의자 전공의가 받고 있는 혐의에서 나오는 행위들을 하지 않아서가 아니다. 전공의에게 현실적으로 볼 수 없는 수의 환자를 맡도록 하고, 의사의 아이디로 의사 아닌 자에게 처방을 내도록 강요하는 등 정말 환자를 위협하는 상황을 만들고 유지하는 자들과 이를 방치해온 자들은 뒤로 물러나 있다. 지금의 상황이 계속된다면 환자는 계속해서 위험에 처하게 될 것이라고 비판했다.

 

이날 총회에서 대전협은 대정부 요구안의 요건, 대응 계획, 대응을 위한 홍보 및 심의위원회 설치 등을 세부안건으로 심의, 만장일치로 의결했다. 대응 계획은 병원별 집담회를 통해 병원 내 환자·전공의 안전을 논의하고 의견 수렴해 관계기관에 요구 추후 단체행동에 대비해 전공의의 법적 보호 수단 마련 등을 추진하는 것을 골자로 한다.

 

안 회장은 이번 신생아 사망사건과 같이 비극적인 사고를 겪고도 환자는 안전하지 못한 채로 남고, 이치에 맞지 않는 혐의로 전공의가 잠재적 범죄자로 남는 것을 그저 두고 볼 수는 없다환자를 정말로 위협하고 있는 문제들을 국민 앞에 드러내고 환자와 전공의 모두가 안전하게 치료받고, 치료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드는 데 어떠한 노력도 아끼지 않겠다고 단호한 결의를 밝혔다.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317
no.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공지

[공고] 제2회 대한전공의학술상 수상자 안내

대전협86어제 오후 05:58
공지

[공지] 대한전공의협의회와 가연결혼정보 업무제휴

대전협5702018년 10월 8일
공지

[공지] 2018 전국 전공의 병원평가 설문조사

대전협61972018년 9월 21일
공지

[공고] 제22기 대한전공의협의회 정기대의원총회 개최

대전협60252018년 9월 21일
공지

2018 수련규칙 표준안

대전협189232018년 7월 11일
공지

[공지] 전공의 특별금융상품 안내 [1]

대전협111322018년 4월 4일
공지

전공의 법 Q&A 王 정리 (업데이트 2018.07.11.)

대전협617002017년 12월 29일
공지

[제휴] 대한전공의협의회 X 로톡 제휴안내

대전협255512017년 5월 18일
공지

정치후원금 후원 / 문자 발송에 대한 말씀 드립니다. 

대전협218532017년 1월 11일
327

[공고] 제2회 대한전공의학술상 수상자 안내

대전협86어제 오후 05:58
326

[보도자료] 전공의들, ‘심초음파 인증제’ 보조인력 확대 규탄

대전협13어제 오후 03:42
325

[성명서] 전공의를 대상으로 각종 범죄를 일삼는 일부 지도전문의의 자격을 즉각 박탈하라

대전협642018년 10월 11일
324

[공지] 대한전공의협의회와 가연결혼정보 업무제휴

대전협5702018년 10월 8일
323

[안내] 제5회 김일호 상 수상자 추천 안내 c

대전협1732018년 9월 27일
322

[공지] 2018 전국 전공의 병원평가 설문조사

대전협61972018년 9월 21일
321

[보도자료] “전공의법 준수부터 환자 안전까지 솔직·객관적 설문 통해 밝혀낼 것”

대전협1522018년 9월 21일
320

[공고] 제22기 대한전공의협의회 정기대의원총회 개최 c

대전협60252018년 9월 21일
319

[보도자료] 제2회 대한전공의학술상 수상 후보자 공모

대전협1972018년 9월 20일
318

[공지] 제2회 전공의학술상 수상 후보자 모집안내 c

대전협62322018년 9월 17일
317

[보도자료] 대전협 제22기 집행부 공식 출범

대전협1982018년 9월 10일
316

[보도자료] 대전협, 첫 공판 앞두고 강 전공의 선처 탄원서 모은다

대전협2282018년 9월 3일
315

[보도자료] 제22기 대전협과 함께할 전공의 회원을 모십니다!

대전협2652018년 8월 30일
314

[보도자료] 전공의들, ‘환자안전·전문가 역량 강화’에 뜻 모아

대전협2392018년 8월 30일
313

[보도자료] 전공의들, ‘계약직·고용불안’에 입원전담전문의 진로 망설여

대전협2682018년 8월 28일
312

[공고] 제21기 대한전공의협의회 임시대의원총회 개최

대전협23102018년 8월 24일
311

[보도자료] 제22기 대전협 회장에 이승우 후보 당선

대전협3022018년 8월 23일
310

[중선관위 공고] 제22기 대한전공의협의회 회장 선거 이승우 당선 공고 

대전협2652018년 8월 23일
309

[중선관위] 제22기 대전협 회장선거 이승우 후보 공약 안내

대전협27782018년 8월 14일
308

[중선관위 안내] 제22기 대한전공의협의회 회장선거 이승우 후보

대전협25702018년 8월 14일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 40(한강로3가 16-49) 삼구빌딩 7    |   Tel : 02-796-6127, 02-796-6128  |  E-mail : office@youngmd.org |  Fax : 02-796-6888
본 홈페이지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될 수 있습니다.

Copyright (c) 대한전공의협의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