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협 공지

[성명서] 진료현장에서의 폭력 근절을 위한 성명서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진료현장에서의 폭력 근절을 위한 성명서

 

 

최근 전북 익산시 모 병원 응급실에 내원한 주취자가 응급의학과장을 일방적으로 폭행한 사건이 발생했다. 사건 현장이 생생하게 녹화된 원내 CCTV는 당시 폭행이 얼마나 심각한 수준이었는지를 잘 보여준다.

 

폭력은 어떤 경우에도 정당화될 수 없으며 그 누구도 폭력의 대상이 되어서는 안 된다. 그러나 여전히, 응급실을 포함한 진료현장에서 의료진이 환자나 보호자에게 폭행당하는 사건은 너무나도 흔하다. 경찰의 미온적인 대처와 사법당국의 솜방망이 처벌로 의료기관 내 폭력사건은 좀처럼 줄어들지 않고 있다.

 

감히 의사를 때렸다는 감정적 반응으로 의료진을 향한 폭력에 분노하는 것이 아니다. 이 사건이 발생한 곳은 응급실이다. 응급실을 방문한 환자들은 어떤 이유로든 적절한 시간에 적절한 치료를 받지 못하면 큰 위험에 노출된다. 우리는 응급실을 지켜온 전공의로서 환자의 이익을 최우선으로 놓기 위해 이 사안의 중요성을 일깨우고자 하는 것이다.

 

이에 우리는 다음의 세 가지를 촉구한다.

 

첫째, 경찰은 진료 현장에서의 폭력 사건에 엄정하게 대처해야 한다.

경찰은 진료현장에서의 폭력사건을 접수하고도 사건을 무마하는 데만 노력을 기울여 왔다. 심지어 의료진을 회유하여 사건을 해결하려는 모양새를 보이기도 했다. 이번 사건의 CCTV 영상에서 잘 알 수 있듯 경찰이 진료현장에서의 폭력사건을 적절하게 처리하지 않으면 진료현장은 순식간에 마비된다. 경찰은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책임진 정부 기관으로서 이 사안의 엄정함을 명확하게 인식하고 사건 해결에 적극적으로 임해야 한다.

 

둘째, 법원은 잘못된 관행을 타파하고 국민의 건강을 보호할 수 있는 결정을 내려야 한다.

지난 응급의료법 개정을 통해 응급의료를 방해하거나 의료용 시설 등을 파괴·손상 또는 점거한 사람에 대한 처벌이 강화되었다. 이 개정은 의료기관에서의 폭력 가해자를 가중 처벌하여 의료진과 환자를 두텁게 보호하는 것을 그 목적으로 한다. 그러나 법원은 법이 보호하고자 하는 법익을 방기한 채 경미한 처벌만을 내리고 있다. 법원은 국민의 법익을 보호하는 책임을 진 정부 기관으로서 사건 재발을 충분히 줄일 수 있는 올바른 결정을 내려야 한다.

 

셋째, 진료현장에서의 폭력사건을 근본적으로 방지할 수 있도록 제도를 개선해야 한다.

진료현장에서 벌어지는 폭력사건에 대한 처벌을 반의사불벌죄로 규정한 현행 법률은 경찰로 하여금 합의를 종용하도록 부추기고 있다. 이 문제에 책임을 지닌 복지부와 국회는 진료 현상에서의 폭력사건을 다룸에 있어 반의사불벌죄를 폐지하고, 운전자 폭행과 마찬가지로 징벌의 하한선을 명확하게 하고 가해자를 즉각 현장에서 분리할 수 있도록 제도를 개선해야 한다.

 

안전한 의료환경에서만 국민의 생명과 안전도 지켜질 수 있다.

대한전공의협의회는 안전한 의료환경을 지키기 위해 앞으로도 노력할 것이다.

 

 

 

201875

대한전공의협의회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289
no.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공지

[안내] 2018년도 후반기(육성지원과목) 레지던트 상급년차 모집 공고

대전협1482018년 7월 17일
공지

[안내] 입원전담전문의 확대를 위한 정책 토론회

대전협15262018년 7월 12일
공지

2018 수련규칙 표준안

대전협11202018년 7월 11일
공지

[모집] 입원전담전문의 질문 모집! '입원전담전문의에게 묻는다' 

대전협33562018년 6월 26일
공지

[공지] 전공의 특별금융상품 안내 [1]

대전협57632018년 4월 4일
공지

전공의 법 Q&A 王 정리 (업데이트 2018.07.11.)

대전협419782017년 12월 29일
공지

[공지] 전공의 법 안내문  [1]

대전협432952017년 12월 20일
공지

[공지] 대한전공의협의회와 가연결혼정보 업무제휴

대전협159162017년 7월 6일
공지

[제휴] 대한전공의협의회 X 로톡 제휴안내

대전협204922017년 5월 18일
공지

정치후원금 후원 / 문자 발송에 대한 말씀 드립니다. 

대전협173282017년 1월 11일
공지

[공지] 대한전공의협의회 회비 납부 안내

대전협765852016년 10월 12일
공지

[공지] '전공의 법' 전문 [3]

대전협982692015년 12월 17일
299

[안내] 입원전담전문의 확대를 위한 정책 토론회

대전협15262018년 7월 12일
298

2018 수련규칙 표준안 c

대전협11202018년 7월 11일
297

[보도자료] “전공의 권리 보호 위해”…전공의노조 활성화

대전협572018년 7월 9일
296

[성명서] 진료현장에서의 폭력 근절을 위한 성명서

대전협702018년 7월 5일
295

[보도자료] “전공의도 방사선관계종사자…관계종사자 등록·안전교육 필수”

대전협962018년 7월 2일
294

[보도자료] ‘입원전담전문의 연봉부터 정년까지’…무엇이든 물어보세요

대전협1022018년 6월 28일
293

[모집] 방사선 노출량 파악에 도움을 주실 전공의 회원을 모집합니다

대전협982018년 6월 27일
292

[모집] 입원전담전문의 질문 모집! '입원전담전문의에게 묻는다' 

대전협33562018년 6월 26일
291

[대한의사협회] KMA POLICY 60개 확정 및 제안서 제출 안내  c

대전협1172018년 6월 21일
290

[공고] 방사선 피폭량 추적관찰 관련 전공의 지원자 모집

대전협37092018년 6월 18일
289

'전공의특별법을 지켜주세요' 국민청원이 진행 중입니다

대전협48542018년 6월 14일
288

[보도자료] 전국 수련병원 전공의들, ‘안전한 의료 환경을 위한 집담회’ 개최

대전협1842018년 6월 7일
287

[보도자료] 매일 방사선 피폭되는 전공의들…실태파악 나선다

대전협2552018년 5월 25일
286

[보도자료] “주 80시간 이상 초과근무 및 수당 미지급, 엄연한 법 위반”

대전협2492018년 5월 25일
285

[안내] 안전한 의료환경을 위한 전국 전공의 집담회 안내

대전협47932018년 5월 18일
284

[안내] 문재인케어 저지 및 중환자 생명권보호를 위한 전국의사 총궐기대회 개최 

대전협2452018년 5월 17일
283

[안내] 대한의사협회 의료인폭력피해신고센터 운영 안내 (☎1670-9475) 

대전협2582018년 5월 15일
282

[공지] 전공의 휴게시간 설문조사

대전협98942018년 5월 11일
280

[공고] 여성수련계획자문단(가칭) 위원 모집

대전협3192018년 5월 11일
279

[대회원 서신] 안녕하십니까, 대한전공의협의회 회장 안치현입니다.

대전협3022018년 5월 11일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 40(한강로3가 16-49) 삼구빌딩 7    |   Tel : 02-796-6127, 02-796-6128  |  E-mail : office@youngmd.org |  Fax : 02-796-6888
본 홈페이지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될 수 있습니다.

Copyright (c) 대한전공의협의회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