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기자가 쓰는 명랑칼럼

칼보다 손 맛

모바일 App 사용자에게는 실시간 전송!

칼보다 손 맛

      

요즘 대한민국은 에 빠져 있다. TV를 틀면 스타 쉐프들이 요리를 하거나, 복스럽게 먹는 연예인들의 먹방이 끊이지 않는다. 온라인에서도 마찬가지다. SNS엔 서로 어떤 맛있는 음식을 먹었는지 자랑 하고, 블로그엔 맛집 소개가 넘쳐난다.

 

여기에서 생각해 봐야 할 것이 있다. TV에서도 온라인에서도 음식의 맛을 이야기 할 때, 주방장의 기술에 대해서는 많은 이야기를 하지만 아무도 도구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는다. 모두가 같은 칼과 도마를 사용해도 재료에 대한 이해와 손 맛에 따라 전혀 다른 맛이 나온다는 것을 알기 때문이다.

 

최근 의료계 안팎으로 큰 논란이 되고 있는 한의사 현대의료기기 허용을 바라보며, 기기가 문제가 아니라 누가 사용하느냐가 문제라는 생각을 많이 했다. 그리고 지난 112일 한의협 김필건 회장의 공개 시연을 보며 그 생각은 더욱 굳어졌다.

 

사용법이 간단한 의료기기라도, 사람의 몸과 건강을 담보로 사용하는 이상 누가 사용하느냐가 중요할 수밖에 없다. 5년 이상의 전공의 수련을 통해 이론과 실기를 익힌 전문의들이 사용하던 의료기기를, 전문지식 없이 주먹구구로 사용법만 익힌 한의사들이 사용한다고 생각하면 두렵기까지 하다.

 

여기, 값비싼 최고급 복어가 있다. 최고의 복어회칼을 든 프랑스 요리사와, 자기 손에 익은 칼을 든 복어회 전문가 중 누가 뜬 회를 먹겠는가? 화려함과 가격에 속아 목숨을 담보로 하겠는가?

 

기억하자. 음식의 맛을 도구가 아니라 손맛이 좌우하듯, 국민 건강도 기기가 아닌 전문성이 좌우한다는 것을.

 


목록으로
오늘 0 / 전체 16
no. 제목 작성자 조회수 작성일
공지

[공지] 2018 전국 전공의 병원평가 설문조사

대전협4932018년 9월 21일
공지

[공고] 제22기 대한전공의협의회 정기대의원총회 개최 c

대전협4952018년 9월 21일
공지

[공지] 제2회 전공의학술상 수상 후보자 모집안내 c

대전협9202018년 9월 17일
공지

2018 수련규칙 표준안 c

대전협134912018년 7월 11일
공지

전공의 법 Q&A 王 정리 (업데이트 2018.07.11.) c

대전협558562017년 12월 29일
공지

[공지] 전공의 법 안내문  [1]

대전협567212017년 12월 20일
공지

“첫 단추가 중요하다”

대전협14052017년 6월 23일
공지

[공지] 대한전공의협의회 회비 납부 안내

대전협885682016년 10월 12일
공지

[공지] '전공의 법' 전문 [3]

대전협1111372015년 12월 17일
16

“첫 단추가 중요하다”

대전협14052017년 6월 23일
15

법 없이 못살아 정말 못 살아

대전협17602017년 1월 30일
14

알려지지 않은 것을 알린다는 것

대전협19592016년 11월 2일
13

생명 담보로 벌어지는 위험한 ‘배팅’

대전협16962016년 10월 10일
12

생명 최전선에 부는 이상기류, 국민건강이 위험하다!

대전협17732016년 8월 8일
11

어느 어느 병원이 더 국민에게 안전할까요? 

대전협19252016년 6월 22일
10

전공의의 건강한 모성 찾기, 모두를 위한 변화.

대전협18382016년 5월 16일
9

전공의 수련시간은 마이너스 통장?!

대전협26372016년 3월 24일
8

칼보다 손 맛

대전협20902016년 2월 15일
7

同床異夢

대전협20332016년 1월 10일
6

내부의 변화가 외부의 압력을 막는다

대전협21722015년 11월 20일
5

한 모금의 산소만이 남아 있다

대전협21822015년 10월 1일
4

déjà vu

대전협21972015년 8월 8일
3

진료는 의사에게 약은 약사에게 보건은 경제인에게?!

대전협23292015년 7월 15일
2

아기돼지 삼형제와 늑대 선생

대전협24392015년 5월 30일
1

만화경 내리고, 망원경 들어야 할 때

대전협28582015년 5월 1일

서울특별시 용산구 청파로 40(한강로3가 16-49) 삼구빌딩 7    |   Tel : 02-796-6127, 02-796-6128  |  E-mail : office@youngmd.org |  Fax : 02-796-6888
본 홈페이지에 게시된 이메일 주소가 자동 수집되는 것을 거부하며, 이를 위반시 정보통신망법에 의해 처벌될 수 있습니다.

Copyright (c) 대한전공의협의회 All Rights reserved.